Menu Close

최고의 여행 추억은 ‘맛집 발견’

#직장인 김세미(30)씨는 평소 식도락 여행을 자주 즐긴다. 여행의 성공을 ‘음식’이 결정짓는다고 생각한다. 그는 “식도락 여행을 목적으로 삼는 사람들은 맛집이 있는 곳이 곧 여행 목적지”라고 …

뉴스 수집 시각 : 2018-07-18T22:10:00.000Z
뉴스 본문 보기 : http://www.ajunews.com/view/20180719064257014